본문 바로가기
  • Welcome to Wildrose Country
  • Welcome to Wildrose Country

About me...Helen/바늘과 실과 함께113

[뜨게질 이야기124-126]독특한 질감과 디자인의 실로 만든 레이스 숄/스카프 3점 지난번 크리스마켓에 내놓은 레이스 숄 #124 독특한 실 소재는 Department 71 회사의 'Parisian' 실 사용한 바늘은 6 mm 대바늘 손발래 세탁 실 자체가 넓고, 한 쪽 끝은 두껍고 털 질감이며 다른 한 쪽은 얇은 레이스 망으로 되어서 독특하다. 다양하게 원하는대로 멋을 부릴 수 있다. 화사한 금빛의 프릴이 있는 레이스 숄/스카프 #125 위의 #124 숄 보다는 실이 가볍고 가늘어서 숄도 섬세하고 가볍다. 사용한 소재: Sundance/Vintage Frill 사용한 바늘 5.5 mm 길이: 180cm 손세탁 봄을 기다리는 맘으로 만든 화사한 레이스 숄 #126 사용한 실: Sundance Frill 2024. 1. 19.
[뜨개질 이야기 122/123]폭신하고 따스한 모피 분위기의 목도리&Neckwarmer 목도리 #122 폭신하고 보드라운 모피 분위기의 목도리 추운 겨울에 잘 어울리는 소품이다. 사용된 털실: Herrschners사의 Luminous실 색상: Ruby 사용한 바늘: 6.5 MM 길이: 158 CM 폭: 23 CM NECK WARMER #122 같은 털 소재로 만든 네크워머 지름: 30 CM 2023. 12. 4.
[뜨게질 이야기119/120/121]화사한 꽃을 엮어서 만든 숄 SHAWL #119 면소재로 만든 꽃을 엮어서 만든 화사한 숄 이번엔 맏딸이 숄 모델로 수고해 주었다 110개의 꽃 디자인의 도일리를 모아서 사다리꼴 모양으로 만든 숄 색상이 조금씩 변하는 다섯 개의 면실을 사용해서 파스텔 분위기의 숄 사용한 코바늘 4 mm 막내딸이 숄을 걸친 모습 길이 165 cm; 폭: 40 cm 숄 #120 같은 꽃 패턴으로 만든 숄 이 숄에 사용된 털실은 Willow Yarns사의 Wheels 털실, 그리고 Flora 색상의 모 혼방 소재의 털실 소재로 위의 면실보다는 굵어서, 5.0MM 바늘을 사용했으며, 도일리 사이즈도 따라서 크다. 58개의 꽃으로 만들어진 모 소재 숄 길이: 192 cm; 폭: 25cm 숄 #121 #119 숄과 같은 꽃 모티브를 모아서 만든 숄 이 숄은 .. 2023. 12. 4.
[뜨개질 이야기 116-118]계절따라 걸칠 수 있는 같은 패턴의 삼각 숄 두 점과 스카프/머플러 가을에 어울리는 면소재 삼각 숄 #116 가을철에 잘 맞는 삼각 숄 넉 달 전에 인터넷에서 간단하면서도 응용하기 쉬운 코바늘 뜨기 패턴을 우연히 하나 찾아서, 일단 컴퓨터에 다운로드를 받아 두었다. 그러다가 마침 성가 봉사를 나가는 동네 성당에서 12월 둘째 주에 처음 열리는 크리스마스 마켓에 신청서를 낸 것이 운 좋게 통과가 되었다. 그래서 그때 다운로드를 받아 놓았던 그 패턴을 사용하지 않아서 결과물이 어떻게 나올지 모르는 상태이긴 해도 가을철에 걸맞을 색상의 실을 이용해서 걸치기에도 편하고, 정장이나 캐주얼 옷에 다양하게 걸칠 수 있는 삼각 숄을 만들어 보았다. 사용한 실: Willow Yarns의 Mural 실 색상: Sandstorm 사용한 코바늘: 4.0 mm 소재는 면이며, 베이지 칼러에서 .. 2023. 11. 21.
[뜨게질 이야기115]알록달록 핑크의 앙증맞은 케이프 꼬마 숙녀를 위해서 만든 핑크 케이프 사용한 메인 털실은 폭신하면서도 보드러운 촉감의 'SUNDANCE'사의 "Shaggy Shimmer" 털실 5.5 mm 코바늘을 사용했다. 케이프의 가장자리와 방울과 끈에 사용한 털실은: 'Department 71' 사의 'Fanciful' 실 바늘: 6.5 mm 코바늘 두 털실 소재 모두 찬 물에 세탁기 사용 가능하고 평평한 곳에 널어서 건조시킨다. 이 케이프는 10년 전에 처음 만들었는데 받은 아가씨가 너무도 좋아해서 세 개를 더 만들었는데 크리스마켓에 내 놓을까 해서 오랜만에 만들어 보았다. 특별히 만드는 방법을 보고 하지 않고, 그저 눈대중으로 핑크 털실로 목 부분에 52코로 시작해서 양 쪽 끝과 가운데 부분에 코를 늘려 가면서 반 원 모양으로 케이프의 몸체를.. 2023. 11. 1.
[뜨게질 이야기114]두 개의 도일리 패턴으로 코바늘 뜨기로 만든 면 소재 레이스 숄 면 소재로 뜬 레이스 숄 소재: Willow Yarns/Mural/Sandstorm 바늘: 3.75 mm 코바늘 두 개의 도일리 패턴으로 만든 것을 이어서 숄을 완성했다. 2023. 10. 21.
[뜨개질 이야기113]막내 동생의 생일을 위해서 만든 따스한 스카프 토론토에 사는 막내 동생의 60번째 맞는 생일이 다음 주에 돌아온다. 일곱 살 코흘리개 어린아이로 캐나다에 이민 와서 벌써 60이 된다는 것이 믿고 싶지 않지만, 그만큼 오랜 세월이 흘러서 함께 늙어간다는 생각이 들자 이 가을이 조금은 서글프다. 그래도 네 형제가 다 건강하고 의좋게 지내고 있으니 큰 위안이 된다. 그래서 누나가 손으로 뜬 스카프나 카디건을 좋아해서 가을이 연상되는 색상의 모 소재 털실을 사용해서 일단 스카프/목도리를 만들어서 오늘 보냈고, 시간이 나는 대로 카디건을 만들어서 크리스마스 즈음에 보낼 계획이다. 사용한 털실: Willow Yarns 사의 Brook 털실, 100 그람 2개 50% Wool and 50% Acrylic 사용한 바늘: 5 mm circular knitting n.. 2023. 10. 6.
[뜨개질 이야기112]코바늘로 뜬 레이스 면 삼각숄 크리스마스 마켓을 위해서 지난주에 완성한 면 소재 삼각 숄 #112 부드럽고 시원한 소재라서 봄가을에 걸치기에 좋은 삼각형의 숄이다. 사용된 실은 Willow Yarns Mural Yarn 색상은 Neptune 사용된 코바늘: 3.75 cm 기계 세탁 가능 연초록색에서 짙은 초록으로 그리고 비치색으로 자체 변하는 색상이어서 다양한 색상의 옷에 걸쳐도 무난하다. 이 숄의 길이는 186 cm, 가운데 폭은 69 cm이다 인터넷에서 무료다운받아서 사용한 뜨개 방법 2023. 9. 23.
[뜨개질 이야기108-111]4 점의 보드랍고 푹신한 아기 이불 뜨기 보드랍고 푹신한 아이 이불 #108, 109, 110 & 111 한국 여행에서 돌아와서 두 달 만에 매주 금요일 미사에 성가 봉사를 하러 동네 성당에 갔더니 12월 초에 '크리스마스 Craft 마켓 ' 이벤트가 열린다는 소식이 주보에 실렸다. 관심 있는 사람이나 단체는 한 테이블을 빌려서 손수 제작한 수제품을 비롯해서 크리스마스 시즌에 걸맞은 다양한 아이템들을 팔 의향이 있으면 신청을 하라고 덧붙였다. 늘 뜨개질 거리를 손에 달고 살기도 하고 그동안 완성한 소품들도 넉넉하게 있어서 새로운 경험 삼아서 취미를 살려보자는 취지로 일단 귀가 솔깃했다. 하지만 12월은 2주에 걸린 합창단 공연과 다수의 대림절과 크리스마스 성가 봉사 이번에 새로 입단한 밴드 공연까지 겹쳐서 너무 무리수를 두는 것 같아서 차일피일.. 2023. 9. 9.
[뜨개질 이야기 106&107]봄가을에 잘 어울리는 삼각 레이스 스카프 두 점 면소재로 만든 삼각 스카프 #106 봄에 걸맞는 노란색, 연두색, 에머랄드 색 그리고 보라가 잘 조합된 면 소재 실과 4 mm 둥그런 대바늘을 사용했다. 길이: 190 cm; 폭: 48 cm 스카프의 뒤 모습 사용한 패턴 설명서 이 패턴은 털실과 패턴을 인터넷 상으로 판매하는 웹사이트에서 가장 인기있는 디자인이어서, 구매를 하려다가 우연히 누군가가 전략적으로 교묘하게(?) 패턴을 인터넷에 올려 놓아서 냉큼 스크린 샷으로 저장해 두고 벌써 여섯번 우려먹은 패턴이다. 뜨게 방법도 간단하고, 원하는 길이로 편하게 만들 수 있고, 다양한 색상을 자유자재로 배합할 수 있고, 사용하는 소재에 따라서 아주 다른 질감을 줄 수 있어서 알아두면 유용한 패턴이다. (뜨게 방법이 비교적 간단해서 영어 패턴을 이해하시는 분은.. 2023. 4. 18.
[뜨개질 이야기105]앙증맞은 미피 파우치 백/Miffy Pouch Bag 만들기 올해 막내딸의 생일 선물로 만든 미피/Miffy 백 3월 말에 막내의 생일이 돌아온다. 1 주일 전에 올해는 아주 어렸을 때부터 아주 좋아했던 미피 디자인으로 작은 파우치 백을 만들어 줄 수 있는지 내게 애교스럽게 타진을 하면서, 인터넷에 올라 온 한 미피 백 사진을 보여주었다. 사진을 보니, 만드는데 어렵지도 않고 시간도 많이 걸리지 않을 것 같아서 그러겠노라고 선선히 수락했다. 마침 집에 4-5년 전에 민소매 니트 셔트를 만들고 남은 하얀 순면실이 있어서 간단한 double crochet 뜨개 방법으로 백 몸통을 20분 안에 만든 후... 좀 앙증맞은 분위기를 자아내려고 끈 끝에 꽃을 만들어서 달아보았다. 완성된 백과 꽃 달린 끈 검은 실로 미피 얼굴을 수놓듯이 바늘로 마무리해서 막내딸이 원하는 미피.. 2023. 3. 26.
[뜨게질 이야기104]코바늘로 뜬 물결 무늬의 화사한 숄/스카프 물결무늬의 숄/스카프 면 소재와 모 소재가 어우러진 숄 4가지의 실의 색상과 질감이 잘 배합된 숄 털실 소재 1: Willow Yarns/Mural/Sandstorm 면소재 털실 소재 2: Willow Yarns/Mural/Neptune 면 소재 털실 소재 3: Willow Yarns/Verbena 실/Evergreen색 순모 소재 털실 소재4: Willow Yarns/Verbena 실/Gravevine 색상 초 봄을 연상케 하는 연두색과 노란색 숄을 두르고 눈이 녹은 동네를 누비고 싶다. 2023. 3. 17.
[뜨개질 이야기103]크롭탑과 매칭되는 따스한 레그 워머/Leg-warmers 만들기 추운 겨울에 레깅이나 타이츠 위에 걸치거나 봄이나 가을에 색다르게 나만의 패션 연출을 하고 싶을 때에 걸맞은 따스하고 leg warmers. 사용된 털실 소재는 Willow Yarns 회사의 Verbena이며 75% wool, 25% 나일론 혼방이다. 사용한 대바늘은 4개의 짧은 4 mm 대바늘 Verbena 털실 뜨개 방법은 간단하게 겉뜨기 2코, 안뜨기 2코(knit2, purl2) 소위 '고무아미' 방법을 사용해서, 신축성이 좋아서, 입고 벗기에 간편하다. 끄트머리는 코바늘을 사용해서 조개껍질/scallop 모양으로 마무리했다. 얼마 전에 뜨개질해서 만든 긴소매 크롭톱과 같은 소재로 만든 레그워머를 걸치고 좋아서 헤벌레 하는 막내 2023. 2. 16.
[뜨게질 이야기98-102]같은 패턴이지만 다른 느낌의 다섯 점의 삼각 레이스 숄 #98 숄 2년 이상 코비드 19으로 집콕생활을 하면서 평소보다 2배가 넘는 뜨게 소품을 만들게 되었다. 그래서 작년과 재작년에는 크리스마스 선물과 어머니날을 위한 선물을 전혀 사지 않고 틈틈이 만든 숄과 목도리 43점을 소중한 선물로 사용했다. 40-50대에는 눈도 밝고, 기억력도 좋아서 복잡한 패턴의 소품도 마다하고 뜨개질을 했지만 이제는 특이한 소재에 중점을 두고 비교적 만들기에 간단하고 심플한 디자인을 선호하고 있다. 여기에 소개한 이 패턴은 비교적 간단한데도, 받으신 분들의 반응이 너무 좋아서 같은 패턴으로 20개가 넘는 숄을 만들 정도였다. 숄 소재로 쓰인 털실 Red Heart 회사의 It's a wrap 실; 색상: Fiesta 사용된 대바늘 4 mm 이 패턴은 원하는 길이만큼 떠서 마무리.. 2023. 1. 15.
[뜨게질 이야기 96&97]지난 주에 새 주인을 찾아 간 보랏빛 레이스 숄/스카프 두 점 레이스 스카프 #96 #96 스카프 뒷모습 다양한 보랏빛 계통의 색상과 붉은 금속실이 골고루 잘 배합된 털실 소재와 4 mm 대바늘을 사용했다. 숄의 길이는 170 cm, 가운데 폭은 44 cm 숄의 안 쪽 가장자리는 직선으로 마무리되었고, 삼각형의 바깥쪽은 삼각형으로 꾸몄다. 털실 소재가 옅은 핑크에서 진한 보라색의 실에 핑크빛의 금속사까지 합성되어서 전체적으로 화사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풍긴다. 숄 패턴 설명서 수제 뜨게 스카프 #97 코바늘로 뜬 삼각형 숄 옅은 베이지 색에서, 진한 보라색의 스펙트럼으로 완성된 스카프/숄 숄에 사용된 면 소재 털실 숄 뜨게 패턴 삼각형 숄의 한쪽은 반원으로 마무리했고, 두 번째는 레이스 패턴으로, 그리고 남은 쪽은 직선으로 마무리했다. 털실의 색상이 다양해서 다양.. 2022. 12. 18.
[뜨게질 이야기 94&95]삼각 면 레이스 숄 두 점/Triangular cotton lace Shawls 삼각 면 레이스 숄 #94 길이: 190 cm 제일 넓은 부분의 폭: 숄에 사용한 실: Redheart/Rainbow: 색상: Whisper 150 그람 실 한 개 사용한 대바늘: 4 mm 숄 뜨게 패턴 대바늘로 뜬 레이스 패턴 다양한 색상으로 변하는 소재가 특이하다. 피코/picot로 마무리된 숄 가장자리 숄 뒷모습 같은 패턴으로 색다르게 만든 숄 #95 면 레이스 숄 #95 94번과 같은 소재의 실과 같은 패턴으로 만든 숄의 뒷모습 11월도 저물어 가고, 연말이 코 앞으로 다가왔다. 그래서 지난 7개월간 틈틈이 뜨개질을 해서 20여 점의 뜨개 소품을 만든 것들을 꺼내서 끄트머리를 다듬고, 다림질을 해서 정리해 보았다. 멀리 사는 친구들부터 하나씩 포장을 해서 크리스마스 선물로 보낼 예정이다. 제일 먼.. 2022. 11. 26.
[뜨게질 이야기93]긴소매 크롭톱/Crochet Long-Sleeve crop top 코바늘로 간단하게 만든 긴소매 크롭톱 9월 말에 막내딸이 인터넷에서 요즘 유행하는 스타일의 사진을 내게 보여 주면서 만드는 것이 어렵지 않다면 하나 만들어 달라고 부탁을 해 왔다. 사진을 보니, 디자인이 심플하고 방법도 어려워 보이지 않아서 주말까지 만들어 주겠다고 약속했다. 그리고 원하는 털실을 골라보라고 했더니 나의 뜨개방에 가서 이 실을 골라왔다. 순모 소재이고, 150 그람이 소요되었으며, 바늘은 4 mm 코바늘을 사용했다. 긴소매 크롭톱 뒷모습 dc/double crochet 방식으로 직사각형 모양으로 뒤판을 우선 만들고... 같은 뜨게 방법으로 목을 파서 앞판을 만든 후 양쪽 어깨 라인을 이어준다. 그리고 앞판과 뒤판의 아래 3단을 이어준 다음에 소매를 만들기 위해서 코를 집어서 소매를 완성했.. 2022. 10. 22.
[뜨게질 이야기92]요즘 유행하는 여름 레이스 크롭톱/Summer Crochet Crop Top 2시간 만에 코바늘 뜨개로 완성한 면 레이스 크롭톱 일주일 전에 막내가 요즘 틱톡에서 핫하다는 위의 아이템 사진을 보여 주면서 어렵지 않으면, 하나 만들어 부탁을 했다. 언뜻 보니 그렇게 어려운 패턴도 아니고, 시간도 별로 걸리지 않고, 마침 비슷한 색상과 소재의 실이 있어서 수락을 하고 여름이 가기 전에 입을 수 있게, 내친김에 바로 뜨개질에 들어갔다. 65% 세일을 해서 사재기 해 두었던 실의 가장자리 색상을 이용했고, 코바늘 사이즈는 3.5 mm를 사용했다. 간단하게 기초적인 Single Crochet와 Double Crochet 뜨게 방법을 사용해서 똑같은 부분을 두 개를 만들고... 세 개의 끈을 만들고,가장자리 마무리를 하면... 초간단하게 2 시간 안에 레이스 크롭톱이 완성된다. 바로 원하던.. 2022. 9. 3.
[뜨개질 이야기91]시원한 분위기의 보드러운 면 레이스 삼각 숄 대바늘을 사용해서 뜨개질한 삼각 레이스 숄 캐주얼하게 걸쳐도 좋고, 정장 위에 걸쳐도 잘 맞는 숄 레이스 부분과 garter 부분을 번갈아서 만들었다. 사용한 털실들 초록과 파란색이 잘 어우러지게 실을 사용해 보았다. 다양한 푸른색으로 여름에 시원한 분위기를 내준다. 2022. 8. 11.
[뜨게질 이야기90]봄 가을에 걸치기 좋은 화사한 베스트(조끼) 뜨기 뜨게질로 만든 편하게 걸쳐 입기좋은 베스트 작년부터 젊은이들 사이에 자신들만의 개성을 살려서 손 뜨게질로 만든 옷들이 크게 유행을 하고 있다. 이렇게 직접 뜬 옷들을 TikTok에도 많이 올라 와서 수제 뜨게질 옷의 인기를 실감한다. 유행에 민감한 막내딸도 자기 맘에 드는 스타일의 옷이 있으면 심심치않게 내게 이멜로 보내준다. 한 달 전에, 월마트에 가서 요즘 유행하는 오렌지 색과 초록색 실을 사 들고 들어와서 애교스런 목소리로 시간이 나는대로 베스트를 하나 만들어 달라고 부탁을 하기에 못 이기는 척, 내 컴퓨터에 저장되어 있는 뜨게 도안 중에 가장 비슷한 스타일 도안으로 사용해서 오랜만에 베스트(조끼)를 만들어 보았다. 뜨게 도안 영어 뜨게질 패턴 해독이 가능한 분들을 위해서 포스팅했습니다. 뜨게질에 .. 2022. 6. 2.
[뜨개질 이야기89]막내를 위해서 코바늘로 뜬 면 크롭 탑/Crochet Cotton Crop Top 막내딸을 위해서 그저께 완성한 크롭 탑 요즘 레트로풍으로 손 뜨게로 만든 옷들이 20대들 사이에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막내도 역시 이런 소품들에 관심을 가지고 자주 틱톡이나 인스타그램에서 맘에 드는 디자인을 찾게 되면 내게 보여 주기도 하고 때로는 직접 만들어 달라고 부탁을 하기도 한다. 1주일 전에 틱톡 영상을 보여 주면서 영상과 비슷한 디자인으로 만들어 달라고 부탁을 해서 막내가 원하는 색상과 소재의 실로 오랜만에 코바늘을 사용해서 크롭탑을 만들기 시작했다. 크롭탑에 사용된 면실 Red Heart 사의 'it's a wrap/Sprinkles' 실 색상: Sundae 사용한 코바늘: 4 mm 뜨개질 패턴이나 도안이 전혀 없이 눈대중으로만 만들다 보니 정확하게 치수를 맞추기 위해서 연습으로 서너 번.. 2022. 3. 17.